원로 배우 정우성과 공동 주연 후 별세, 그의 마지막 영화 흥행

배우 염동현이 세상을 떠난 지 2년이 지났습니다.

故 염동현 씨가 2022년 12월 2일 오후 11시 50분쯤 세상을 떠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는 55세였습니다.

故 염동현이 간경변 진단을 받았다. 그는 이 질병과 싸우려고 노력했으나 결국 세상을 떠났습니다. 소속사 측은 “간경변증 진단을 받은 지 얼마 되지 않았다. 사망원인은 간경변 합병증이다”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연기를 사랑하고 열정이 넘치셨던 고인을 기억하겠습니다. 그가 편히 쉴 수 있기를 바랍니다.”

염동현

故 염동현은 실력파 배우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는 ‘베토벤 바이러스’, ‘시티홀’, ‘더킹 투하츠’, ‘황해’, ‘해운대’, ‘마더’ 등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했다.

한편, 정우성 주연의 마지막 영화 ‘12.12 : 그 날’은 지난달 22일 개봉됐다. 고인은 이번 영화에서 장군 역을 맡아 열연했다. ‘12.12: 그 날’은 개봉 10일 만에 관객 300만 명을 돌파하며 역대 최단 흥행 기록을 세웠다.

출처: nat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