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RM, 갑자기 신분증 사진 공개 “‘MMA 신체검사’ 암시했나?”

방탄소년단 멤버 4명이 추가 군 입대를 발표하면서 리더 RM의 근황이 주목받고 있다.

11월 29일RM은 “많이 웃자”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공유했다.

사진 속 RM은 미술관을 방문하며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습이다. 이번 게시물에서 RM은 긴 머리 시절의 주민등록증 사진을 추가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방탄소년단

29일 스타뉴스 단독 취재에 따르면 RM은 오는 12월 11일 뷔와 함께 후방에 위치한 훈련소에 입소해 군 복무를 시작한다. RM은 자신의 게시물을 통해 입영일 14일 전부터 3일 사이에 입영 통지서를 받은 사람에게 일반적으로 요구되는 입영 절차의 일환으로 병무청(MMA) 신체검사를 받았다는 사실을 암시했다.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

RM은 앞서 지난 8월 짧은 머리로 변신한 모습을 공개한 바 있는데, 이는 더위 때문이지 꼭 군 입대가 임박한 것은 아니라고 밝혔다. 하지만 3개월이 지난 지금 RM은 입대 절차를 진행 중이다.

RM과 뷔의 입대에 이어 지민과 정국은 12월 12일에 함께 입대하며 같은 훈련소를 거쳐간다. 지난해 12월 방탄소년단 멤버 중 가장 먼저 군 입대를 한 진은 지난해 4월과 9월 제이홉, 슈가가 뒤를 이었다.

출처: Daum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